latest Post

더 헌터 콜 오브 더 와일드, 이제 서로 총질 그만 하고 사냥터로 가봅시다!

더 헌터 콜 오브 더 와일드


이 게임은 제 찜목록에서 오랫동안(?) 있었던 게임, 바로 더 헌터 콜 오브 더 와일드 입니다.
지난 주(2017년 7월 초), 험블에서 이 게임을 할인 판매했었는데요.
사야지~ 사야지~ 하다가 타이밍을 놓쳐서 못샀었죠. ㅠㅠ
그런데, 주말에 어쌔신 크리드4 블랙 플래그를 좀 달리고 있는데 제 스팀 친구분인 GHF님에서 메시지를 받았습니다.
'자연 좋아하세요?'
흠... '자연', 좋죠. 싫어할 분 손~!

두둥! 더 헌터 콜 오브 더 와일드를 받다!


위의 질문에 대해 '물론 좋아하죠~'라고 답변 하는 순간!

[caption id="attachment_1743" align="aligncenter" width="921"]더헌터 콜 오브 더 와일드 - 선물 받다 더헌터 콜 오브 더 와일드 - 선물 받다[/caption]

정말 해보고 싶었던 게임이었는데 똭!
그리고 선물 주신 GHF님과 멀티를 잠시 즐겼습니다. 사실, 잠시 즐기려했었는데 시간이 훌쩍 지나가더군요. 대략 2.5시간 정도...
넓은 맵을 돌면서 이런저런 이야기도 하고 짐승들의 발자국을 추적하면서 걷고 또 걸었습니다.
사실, 걸으면서 이런저런 이야기를 했는데요. 마치 정말 있을법한 헌팅 사교 모임에 나간 느낌이더군요. 물론, 전 현실에서는 사냥 경험 없습니다. ㅋ

[caption id="attachment_1744" align="aligncenter" width="810"]더헌터 콜 오브 더 와일드 - 첫 합작 사냥 더헌터 콜 오브 더 와일드 - GHF님과 첫 합작 사냥[/caption]

여유로운 게임


정말 여유가 넘칩니다. 물론, 추적하는 짐승들을 상대할 때는 긴장감이 엄청나지만, 게임 내내 참 여유가 있었습니다.
여타의 게임들을 빨리 죽이고 다음 대상을 선택하고 또 죽이고... 그랬죠.
그런데 이 게임은 여유롭게 거닐면서 아름다운 풍경을 감상하고 바람으로 흩날리는 숲속, 고요한 호수등 그냥 그곳에 있기만해도 힐링이 되어버립니다.
특히, 더 헌터 콜 오브 더 와일드는 아름답고 현실적인 풍경묘사 일품입니다.

[caption id="attachment_1745" align="aligncenter" width="810"]더헌터 콜 오브 더 와일드 - 그래픽은 정말 후덜덜 더헌터 콜 오브 더 와일드 - 그래픽은 정말 후덜덜[/caption]

게임의 목적은 사냥이지만 이 목적을 이루기위해서 다른 게임들처럼 피곤함을 유발하는 극도의 긴장감을 유지할 필요가 없습니다.
이 느낌을 그대로 전달할 수는 없지만 그냥 게임속에서 여유롭게 사냥을 하면서 힐링되는 그런... 느낌적인 느낌이랄까요? ㅋㅋ
해야할 게임은 많지만 앞으로 매일 매일 사냥터로 출근할 예정이랍니다. 하루에 3마리 정도? 사냥을 목표로요.

[caption id="attachment_1746" align="aligncenter" width="810"]더헌터 콜 오브 더 와일드 - 나의 솔로 첫 사냥 더헌터 콜 오브 더 와일드 - 나의 솔로 첫 사냥[/caption]

회사에서 업무하면서 받는 스트레스를 날리는 또 다른 좋은 방법이 생겨서 매우 만족합니다.
다시한번 GHF님께 감사의 말씀 전하며 첫 플레이 소감을 마치도록 하겠습니다.

About 방성원

방성원
Recommended Posts × +